멀리해야 할 사람

잠언 5:3 , 8
3 대저 음녀의 입술은 꿀을 떨어뜨리며 그 입은 기름보다 미끄러우나
8 네 길을 그에게서 멀리하라 그 집 문에도 가까이 가지 말라

● 모든 사람들을 가까이 지내며 살면 얼마나 좋을까요? 괜찮은 줄 알고 가깝게 지내었는데 알고 보니 몹쓸 사람이며 평판이 안 좋은 인간이었다는 겁니다.

  직업에는 귀천이 없다고 한다고 하지만 멀리해야 할 사람이 있습니다. 좋은 직업을 가졌음에도 직업을 이용하여 자기잇속을 챙기는 자들은 멀리해야 합니다.

  멀리해야 할 사람에게서 멀어지라는 것이 잠언의 가르침입니다. 호기심이나 그 인간에 대해서는 관심을 가져서도 안됩니다. 가까이해서 좋을 리가 없을 뿐만 아니라 나에게 해를 주기 때문입니다.

※ 우리가 믿는 예수 그리스도는 모든 이들을 가까이 하고 있습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녀들에게  (0) 2021.08.07
부모의 자녀 양육 역할  (0) 2021.08.06
무릇 지켜야 할 것/ 눈  (0) 2021.08.04
세상을 지혜로 창조  (0) 2021.08.03
선한 길을 깨달으려면  (0) 2021.08.02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