높은 곳에서

잠언 9:3
그 여종을 보내어 성중 높은 곳에서 불러 이르기를

●  높은 곳에서 바라보는 세상은 아래에서 본 세상과는 다릅니다. 낮은 곳에서 바라본 것은 눈앞에 보이는 것이 다입니다. 산이 가로막아 산 뒤를 보지 못하고 고개 들어 보는 것은 하늘과 산봉우리만 보입니다.

  높은 곳에 있으면 다름니다. 시야가 탁 티어 아래는 물론 먼 곳까지 넓게 봅니다. 낮은 곳에서 느끼는 것과 다릅니다. 보이는 것이 다르다 보니 느끼는 것도 달라 새로워집니다.

  높은 곳에 있다 보면 낮은 곳에서 볼 수 없는 것을 보니 저 좁고 낮은 곳에서 지지고 볶고 살은 삶이 더없어 보이기도 합니다. 높은 곳에 있으니 시야도 생각도 마음도 커지니 큰 꿈을 가지려 한다는 겁니다.

※ 시야는 위치에 따라서 선택이 다르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망이 진노  (0) 2021.11.11
미움과 사랑  (0) 2021.11.10
높은 곳에서  (0) 2021.11.09
내게 있으면  (0) 2021.11.08
헛수고  (0) 2021.11.05
내 발이 악에서 떠나게 함  (0) 2021.11.04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