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한 것은?

잠언 25:27
꿀을 많이 먹는 것이 좋지 못하고 자기의 영예를 구하는 것이 헛되니라

● 없던 시절에 배 골 이를 한 세대는 없는 것은 물론 가난에 대한 한이 맺혔습니다. 배고픔을 이겨내려고 허기진 배를 잡고 땀 흘린 열매가 지금의 풍요가 되었습니다.

  지금은 과하다할만큼 모자람이나 부족함 없이 풍성하고 넉넉한 시대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모든 것이 과하다 보니 부족한 것이 하나라도 있으면 마비가 되고 대란이 일어나는 사태까지 일어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과하면 좋지 않는 것입니다. 과해서 넘쳐나면 좋을 것 같지만 과한 것만큼 빼내는 것이 더 어렵고 힘들다는 겁니다. 모자란 듯 부족한 듯 채우는 것이 과한 것보다 났습니다.

※ 과해서 빼는 것보다 모자람에서 채우는 것이 더 좋습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 치 앞을 알지도 못하면서  (0) 2021.11.27
까닭없는 저주  (0) 2021.11.26
삶의 처세술  (0) 2021.11.24
부모님을 존경  (0) 2021.11.23
빚 보증  (0) 2021.11.22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