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사는 것

잠언 22:2
빈부가 섞여 살거니와 무릇 그들을 지으신 이는 여호와시니라

● 함께 하는 것에 하지 못하는 것이 아마도 '끼리끼리'입니다. 취미가 같은 자들끼리, 생각이 같은 사람들 끼리, 혹은 마음에 맞은 이들 끼리 있게 됩니다. 끼리끼리함께 하면 끼리들 끼리들은 좋아 하겠지만 자기들 만의 세상이 되기에 좀 그렇습니다.

  함께 살고 있는 것 같은데 '따로 국밥'같이 생활을 하는 것도 이상합니다. 같은 공간에 같은 시기에 있으면서 따로 생활하고 있다면 함께 사는 것이 아닙니다.

   함께 사는 것은 끼리끼리를 넘어 따로 똑같이가 아니라 우리로 사는 것입니다. 빈부격차가 있으에도 서로 다른 목적이 있더라도 하나님이 우리를 만드신 것은 함께 사는 것입니다.

※ 더불어 함께하는 것이 "우리"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많다고 다 좋은 것이 아닙니다  (0) 2022.03.25
미움을 받는자  (0) 2022.03.24
얼굴의 표정이  (0) 2022.03.21
공의를 업신 여기는 입  (0) 2022.03.19
연 단  (0) 2022.03.17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