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 없는 점쟁이
동네 꼬마들이 점쟁이 집 앞에서 놀면서 이야기했다.
"이 집 점쟁이는 점을 못 친대."

안그래도 손님이 없어 신경이 곤두서 있던 점쟁이가 뛰어나오며 소리쳤다.
“어떤 놈들이야?"

꼬마들이 달아나며 소리쳤다.
"맞춰 봐요."


짝사랑 하는 사람
한 남자 대학생이 학교에 가고 있는데, 여대생 세 명이 그를 힐끗 보며 귓속말을 나누었다. 그냥 지나가려는데, 한 여학생이 다가와서 말했다.
"당신을 짝사랑하는 사람이 있어서요."


수줍음이 많은 그 남학생은 얼굴이 벌개져서 못 들은 체하고 뛰어갔다. 그때 뒤에서 다시 소리가 들렸다.
"예수님은 당신을 사랑하십니다."
[출저 : 더 재미있는 설교유머, 황영헌편저]


반응형

'선한부자의 좋은 책과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앙겔라 메르켈’(Angela Merkel) 총리  (0) 2019.01.09
진정한 프로  (2) 2019.01.08
어부의 가르침  (0) 2019.01.04
노인들을 위한 하나님의 배려  (2) 2019.01.03
성경을 믿으면 큰일납니다  (1) 2019.01.02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arisurang

    웃으면서 하루를 보낼 수 있는 힘~ 유머와 위트 꼭 필요한 덕목. 재밌게 읽고 갑니다

    2019.01.05 14:53 신고
  2.  Addr  Edit/Del  Reply kangdante

    재미있는 유머입니다
    휴일아침에 살며시 웃고 갑니다.. ^^

    2019.01.06 08:21 신고
  3.  Addr  Edit/Del  Reply 베짱이

    ㅋㅋㅋㅋ 점쟁이는 바로 앞의 일은 모르곤 하죠. ㅋㅋㅋ

    2019.01.06 14:28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