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으른 자

잠언 19:24
게으른 자는 그 손을 그릇에 넣고도 입으로 올리기를 괴로와하느니라

■ 성경은 게으른 인간에 대하여 경계를 하고 있습니다. 특별히 잠언에서는 게으름에 대하여 많이 언급을 하며 게으른 사람을 좋아 하지 않습니다.

   잠언에서 게으름의 농도가 약하고 강함에 따라  따지는  것이 아니라 게으름 자체가 악하다고 말씀하고 있다는 것 입니다. 게으름을 고치기 위한 잠언이 여러차례 나오는 것입니다.

  오늘의 게으름은 최악이라 할 것 입니다. 사람은 먹는 것에 본능적입니다. 먹지 않으면 생명에 큰 영향을 받기 때문에 먹는 것에 신경을 씁니다. 그런데 게으름이 얼마나 심한지 밥숟가락을 입에 올리기를 괴로워 한다는 것입니다.

※ 게으른 사람은 게으름에 대한 핑계를 댄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혜는 성을 무너뜨립니다.  (0) 2021.07.21
속이면 안됩니다.  (0) 2021.07.20
게으른 자  (0) 2021.07.19
미련한 자식은  (0) 2021.07.17
입술이 주는 복  (0) 2021.07.16
미련을 대하는 태도  (0) 2021.07.15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