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언묵상'에 해당되는 글 188건

  1. 06:28:43 :: 제물
  2. 2022.01.19 :: 심판과 채찍
  3. 2022.01.18 :: 재물은
  4. 2022.01.17 :: 화목할 수 있는 것
  5. 2022.01.15 ::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6. 2022.01.14 :: 엎드림
  7. 2022.01.13 ::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8. 2022.01.12 ::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9. 2022.01.11 :: 부하게 되는 것
  10. 2022.01.10 :: 간직하는 자와 망하는 자

제물

잠언 21:27
악인의 제물은 본래 가증하거든 하물며 악한 뜻으로 드리는 것이랴

● 제물은 신에게 올리는 것입니다. 신의 은총이나 복을 받기 위해 제물을 드리게 됩니다. 어떤 제물을 올렸는냐에 따라 받아야 할 것이 달라짐을 알고 분별해서 올리게 됩니다.

   제물은 신으로부터 사함을 받으려고 올립니다. 자신의 죄나 허물을 신에게 용서함을 받거나 사함을 받으려 드리는 것입니다. 그래서 제물을 드리며 신에게 은총을 구하는 것입니다.

   제물은 가증해서는 안됩니다. 소원을 갖고 제물을 올리지만 드리는 자가 악을 행하려는 것으로 드린다든지 아니면 위선을 가지고 드리는 것은 가증스러운 것입니다.

※ 제물은 대속이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물  (0) 06:28:43
심판과 채찍  (0) 2022.01.19
재물은  (0) 2022.01.18
화목할 수 있는 것  (0) 2022.01.17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심판과 채찍

잠언 19:29
심판은 거만한 자를 위하여 예비된 것이요 채찍은 어리석은 자의 등을 위하여 예비된 것이니라

● 잘못을 했던 안 했든 간에 심판을 받는다면 두렵습니다. 심판으로 인한 대가가 있기 때문입니다. 심판으로 죄를 지은 지는 심판으로 없는 자는 자유를 가지게 되기 때문입니다.

  오늘의 잠언은 특히 거만한 자가 심판이 예비되었음을 말씀해 주고 있습니다. 거만하기 때문에 앞을 볼 수 없고 그 거만으로 심판을 받을 수밖에 없음을 알아야 합니다.

  어리석은 자는 등짝을 맞아도 그대로라면 미련한 자입니다. 아픔을 통해 어리석음을 멀리하고 채찍이 미련을 없애 주는 것입니다.

※ 거만을 겸손하게 하는 것은 심판이고 채찍은 어리석음을 버리게 한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물  (0) 06:28:43
심판과 채찍  (0) 2022.01.19
재물은  (0) 2022.01.18
화목할 수 있는 것  (0) 2022.01.17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재물은

잠언 18:11
부자의 재물은 그의 견고한 성이라 그가 높은 성벽 같이 여기느니라

● 재물이 있으면 지킬 것이 많습니다. 재물이 많기 때문에 가난이나 빈곤으로부터 벗어나 잘 살 수 있는 것입니다. 재물이 있음으로 자신을 지카는 것은 물론 더 많은 것을 할 수 있습니다.

   재물이 많으면 건강도 지킬 수 있습니다. 병들었거나 몸이 약해지면 재물을 통해 치료를 받거나 강해지는 것을 얻을 수 있습니다. 재물이 없으면 수술도 못하고 약도 구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재물을 신이기도 합니다. 우리가 하지 못하는 것도 재물이 해주며 지키지 못하는 것도 지켜 주고 무엇이든지 다 해 줄 수 신적인 존재입니다. 그래서 인간들은 기를 쓰고 재물을 벌고 모으려 한답니다.

※ 개같이 재물을 벌어도 정승같이 써야 진정한 부자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물  (0) 06:28:43
심판과 채찍  (0) 2022.01.19
재물은  (0) 2022.01.18
화목할 수 있는 것  (0) 2022.01.17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화목할 수 있는 것

잠언 17:1
마른 떡 한 조각만 있고도 화목하는 것이 육선이 집에 가득하고 다투는 것보다 나으니라

● 사는데 불화하는 것보다는 모두가 원하는 것은 화목일 것입니다. 그런데 가장 가까운 사람들로부터 우리는 화목하기보다는 불화가 많다는 것입니다. 사랑하고 정도 들만큼 들었음에도 미워하고 싸우며 불화하니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불화가 일어나는 원인은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많음이 아닐까 합니다. 내가 상대방보다 더 가지려 욕심을 부리고 상대도 같은 마음이에 다투고 불화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렇다면 정작 우리는 화목할 수 없는 것일까요? 많아도 다투지 않고 화목할 수 있는 것은 욕심을 내지 않는 것입니다. 떡 한조각 콩알 하나라도 나누고 헤아려 주는 것이 화목할 수 있는 것입니다.

※ 탐심은 불화이지만 나눔은 화목이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심판과 채찍  (0) 2022.01.19
재물은  (0) 2022.01.18
화목할 수 있는 것  (0) 2022.01.17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0) 2022.01.13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잠언 15:26
악한 꾀는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이라도 선한 말은 정결하니라

●  무엇인가 뜻한 것을 이루기 위해 생각해 내는 그럴듯한 것을 '꾀'라고 합니다. 어린아이가 할 수 없는 생각이나 행동을 할 때 '꾀'를 이용할 줄 아고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기도 합니다.

  이런 '꾀'가 어른들에게는 선한 것으로 사용되기 보다는 악하게 이용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오늘의 잠언에서는 '꾀'가 악으로 이용되는 것을 여호와께서 미워하시는 것이라 했습니다.

   악한 꾀는 악을 도모하려는 것이기에 나오는 말조차 선할 수 없습니다. 사람을 속이고 미혹을 해야 하기 때문에 여호와께서 미워하시는 것입니다. 그래서 어리석은 자는 그 꾀에서 나오는 입술에 속는 것입니다.

※ 지혜는 선한 말이기에 삶을 정결하게 한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재물은  (0) 2022.01.18
화목할 수 있는 것  (0) 2022.01.17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0) 2022.01.13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0) 2022.01.12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엎드림

잠언 14:19
악인은 선인 앞에 엎드리고 불의자는 의인의 문에 엎드리느니라

●  엎드림의 자세는 예를 표합니다. 아랫사람이 윗 분에게 큰 절을 하면서 엎드립니다. 존경하는 마음은 물론 내 자신을 당신께 최대한으로 낮춤을 표하는 것입니다.

  엎드림은 하나님을 경외함을 표하는 것입니다. 내게 은혜와 복을 주시는 것은 물론 내 소망이나 소원을 들어 주시기 때문에 엎드려 경외하는 것입니다.

   엎드림은 항복을 표시합니다. 전쟁에서 패하여 포로가 되어 목숨을 부지하고자 할 때 엎드려 살려 달라고 하며 승자의 은혜만을 구하는 것입니다.

   엎드림은 오늘의 잠언을 보게 합니다.
악을 행한 자가 바로 선 것처럼, 불의자가 기세가 등등한 것처럼 보이나 선한 사람 앞에 의인이 사는 문 앞에 엎드린다는 것입니다.

※ 악이나 불의는 선과 의에 엎드린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목할 수 있는 것  (0) 2022.01.17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0) 2022.01.13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0) 2022.01.12
부하게 되는 것  (0) 2022.01.11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잠언 13:9
의인의 빛은 환하게 빛나고 악인의 등불은 꺼지느니라

●  사람을 사귀다 보면 가깝게 지내고 싶은 이가 있습니다. 그 사람을 만나거나 같이 있으면 기분이 좋아지거나 행복해집니다.

  반면에 만나는 것이나 같이 있는 것 조차 부담이 되는 자가 있습니다. 상대가 나에게 해코지를 안 했음에도 부담이 되고 거리를 두고 싶어 합니다.

   같이 있고 싶어 하는 사람은 내면에서 빛이 있는 사람입니다. 그래서 늘 주변이 환하게 빛을 비추기 때문에 같이 있고 싶어 합니다. 그러나 음흉한 생각이나 마음이 시커먼 자는 꺼져가는 자이기 때문에 사람들이 멀리하는 것입니다.

※ 의로운 이와 악한 자는 빛이 있느냐 없느냐에 있습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0) 2022.01.15
엎드림  (0) 2022.01.14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0) 2022.01.13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0) 2022.01.12
부하게 되는 것  (0) 2022.01.11
간직하는 자와 망하는 자  (0) 2022.01.10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잠언 12:1
훈계를 좋아하는 자는 지식을 좋아하나니 징계를 싫어하는 자는 짐승과 같으니라

●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우리의 태도는 긍정적이기보다는 부정적으로 받아들입니다. 훈계와 징계를 받게 되면 내가 큰 결격 시유가 있다거나 문제가 많은 것으로 받아들인다는 것입니다.

   훈계하는 것이나 징계하는 것은 미움이나 시기심으로 하지 않고 생각하고 마음을 쓰고 사랑하고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더 이상 실수를 하거나 허물이 있어서는 안되기에 훈계와 징계를 하는 것입니다.

   훈계와 징계를 받아 들이는 이는 지혜로운 것입니다. 내가 보지 못한 것이나 실수를 하지 않게 하며 나를 사랑해서 하는 것이라 받아들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를 받아들이지 못하고 반발하는 것은 어리석고 미련한 자입니다.  

※ 훈계와 징계를 거부하는 것은 미련함과 교만하다는 것이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엎드림  (0) 2022.01.14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0) 2022.01.13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0) 2022.01.12
부하게 되는 것  (0) 2022.01.11
간직하는 자와 망하는 자  (0) 2022.01.10
내가 걸어야 할 길  (0) 2022.01.08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하게 되는 것

잠언 11:24
흩어 구제하여도 더욱 부하게 되는 일이 있나니 과도히 아껴도 가난하게 될 뿐이니라

●  부자가 되는 것에 관심을 갔습니다. 잘살고 부자가 되는 책은 여전히 잘 팔리고 있습니다. 책의 내용은 잘살려면 어떻게 해야 하고 부자들의 습관과 특징을 기술하고 있습니다.

  부자가 되는 것이 예전과 요즘은 많이 달라졌습니다. 예전에는 안 먹고 안 쓰고 남들 안 할 때 하고 성실하고 노력하면 부자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요즘은 정보와 투자를 많이 갖고 행하는 데 있습니다.  

  성실하고 노력을 한다거나 정보와 투자만이 잘살고 부자가 된다고 하지만 나누고 베풀 줄 알 때 더욱 부자가 되는 것이라고 잠언이 주는 교훈입니다.

※ 잘살려고 한 절약은 과하면 가난해 질 수도 있습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빛나는 자와 꺼져가는 자  (0) 2022.01.13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0) 2022.01.12
부하게 되는 것  (0) 2022.01.11
간직하는 자와 망하는 자  (0) 2022.01.10
내가 걸어야 할 길  (0) 2022.01.08
지키고 빠지지 않으려면  (0) 2022.01.07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간직하는 자와 망하는 자

잠언 10:14
지혜로운 자는 지식을 간직하거니와 미련한 자의 입은 멸망에 가까우니라

● 가치가 있고 소중한 것을 버리는 사람은 없습니다. 잘 간직하고 있다가 필요에 따라 유용하게 씁니다. 가치를 모르는 자들은 모아 놓거나 담아 두지 않아 정작 쓰고 싶을 때 쓸 수 없기에 낭패를 당하는 것입니다.

  모든 것을  모아 두고 쌓아 놓으면 가치가 있고 소중한 것이 아니라 쓰레기가 되어 버리는데 더 힘이 들기도 합니다. 그래서 간직함에 지혜가 있어야 함을 오늘의 잠언입니다.

  안되고 망하는 자들의 공통점은 입술에 있습니다. 입에서 나오는 말은 부정적이고 간직하지 못할 막말을 쏟아내기 때문입니다. 이런 자를 미련하다고 하는 것입니다. 입술을 함부로 놀리고 가리지 않고 입술을 놀리면 망할 수밖에 없습니다.

※ 지혜는 간직하려고 하지만 가벼운 입술이 미련하게 한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훈계와 징계를 대하는 태도  (0) 2022.01.12
부하게 되는 것  (0) 2022.01.11
간직하는 자와 망하는 자  (0) 2022.01.10
내가 걸어야 할 길  (0) 2022.01.08
지키고 빠지지 않으려면  (0) 2022.01.07
탐하면 홀린다  (0) 2022.01.06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