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풀어 줌으로 삽시다.

잠언 3:27
네 손이 선을 베풀 힘이 있거든 마땅히 받을 자에게 베풀기를 아끼지 말며

● 아기가 태어날 때 주먹을 꼭 쥐고 납니다. 그렇게 빈손으로 태어났지만 세상의 모든 것을 꽉 쥐거나 움켜 잡아야만 살아간다는 생존의 본능이 아닐까 합니다. 그러나 커가면서 손도 펴고 가진 것도 나눠 줄 수 있는 이가 되어 갈 때는 두 손 모두를 편채 아무것도 쥐지 않고 빈손으로 갑니다.

그러나 주는 것이 익숙하지 않는 사람은 베풀 줄 모릅니다. 받는 것에 익숙하기에 주는 것은 물론 베푸는 것에 인색합니다. 이런 사람은 한번 손에 잡은 것을 펴기가 무척 어렵거나 힘듭니다. 그리고 자기 것을 남에게 준다는 생각조차 가진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베풀며 살아야 합니다. 내게 베풀 힘이 있을 때 해야지 그 힘이 없으면 베풀지 못해 속상해합니다. 그러니  여력이 있을 때 헤아리는 것으로 베풀어 주는 인생이 누리는 삷입니다.

※ 베풂이 있는 것은 부요한 것이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후회하지 맙시다  (0) 2022.05.05
마음의 것들을 지켜라  (0) 2022.05.04
생존의 지혜  (0) 2022.04.30
일의 작정은  (0) 2022.04.29
율법을 대하는 태도  (0) 2022.04.28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