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와를 의뢰하는 복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잠언 22:19] 내가 너로 여호와를 의뢰하게 하려 하여 이것을 오늘 특별히 네게 알게 하였노니

● 어렵고 힘들 때 도움을 주는 누군가를 기댄다거나 의지해서 곤고한 시기를 벗어 나려고 합니다. 그럴 힘이 있거나 능력이 되는 분이거나 존재라면 부담없이 부탁을 하겠지만 그렇지 않는다면 참으로 부담이 되는 것입니다.

내게 도울 수 있는 힘과 능력이 있어 도울 수 있는 있다면 좋겠지만 그럴수 없다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나를 믿고 의지했는데  능력부족이라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안을 때 안타깝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믿고 있는 여호와 의지하고 의뢰해도 되시는 분이십니다. 여호와께서 힘이 없거나 능력이 없으신 분이 아니시기 때문입니다. 이 세상을 창조하셨으며 나를 만드셨기 때문에 나에 대해서 너무나 잘 알고 계시기 때문에 의지하고 의뢰해도 됩니다. 그 분을 의뢰하면 특별한 것을 알게  되는 복이 있으며 지혜롭게 되는 복이 있습니다.

■ 여호와를 의뢰하는 것은 지혜입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게으른 자가 괴로워 하는 것  (0) 2018.09.26
과유불급  (0) 2018.09.25
진정 기뻐해야 할 것  (0) 2018.09.24
여호와를 의뢰하는 복  (0) 2018.09.22
따라 살아 가는 삶  (0) 2018.09.21
사랑받음이 나은 것  (0) 2018.09.21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