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한 무리는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잠언 2:13-14]
이 무리는 정직한 길을 떠나 어두운 길로 행하며 행악하기를 기뻐하며 악인의 패역을 즐거워하나니

요새 혼자사는 사람들이 많아져서 문화가 새롭게 만들어 지거나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혼자 살아가는데 무리가 되거나 지장이 없어 졌기 때문이며 혼자서 살아가기에 불편이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악을 도모하고 범죄 조직들은 무리를 지어 자신의 힘을 과시를 합니다. 홀로 싸우기에는 상대를 할 수 없기에 무리를 지어 조직화는 물론 대형화가 되어 사회를 불안하게 만듭니다.

이 무리들은 어둠의 길에서 행하고 정의롬보다는 불의를 위해 기뻐하고 즐거워하고 있습니다. 패거리를 만들어 자신들의 힘을 과시하며 악을 즐거워하니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무리를 지어 악을 행하는 자들은 진정 심판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 악의 무리를 이기는 정의가 살도록 기도해  봅시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입술의 양면성  (0) 2018.11.05
지혜는 여호와께서  (0) 2018.11.03
악한 무리는  (0) 2018.11.02
교훈을 멸시하고 책망을 받지 않으면  (0) 2018.11.01
현숙한 아내  (0) 2018.10.31
작지만 지혜로운 것  (0) 2018.10.30
posted by SUNHANBUJA
TAG ,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