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하지 못한 것
[잠언 17:26
의인을 벌하는 것과 귀인을 정직하다고 때리는 것이 선치 못하니라

● 선하다는 것은 칭찬할 만한 것이며 박수를 보내며 존중을 합니다. 선함이 우리사회를 건강하게 만들어 주며 행복하게 만들어 줍니다. 그렇기 때문에 선함이 선해야 합니다.

분명 선하고 의로움인데도 그렇게 인정을 받지 못하는 것은 선을 이용하여 자신의 수단으로 이용할 때가 아닐까 합니다. 결과에만 촛점을 맞추었을 때 선함이지만 '선하다'고 인정하기가 힘들 수 있습니다.

그런데 선한 것을 선하다 인정 못하고 업신여기고 무시를 한다면 어떻게 될까요? 불의가 판치고 부정과 불의가 판을 치는 세상이 되고 말 것입니다. 벌을 받고 맞아야 할 것은 죄를 지은 자들이거나 심보가 잘못 된 인간들인 것입니다.

■ 정의가 하수같이 흘러가도록 벌과 때림이 바로 되야 합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느림과 빠름  (0) 2019.01.19
명철한 사람의 지혜  (0) 2019.01.18
생명의 샘  (0) 2019.01.16
들음은 복  (0) 2019.01.15
재물에 대한 잠언  (0) 2019.01.14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