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움'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11.26 :: 미움을 일으키는 패망
  2. 2018.10.15 :: 미움이냐 사랑이냐

미움을 일으키는 패망
[잠언 26:28
거짓말 하는 자는 자기의 해한 자를 미워하고 아첨하는 입은 패망을 일으키느니라

● 남을 미워하고 시기하는 것은 본인에게 피해를 주었거나 감정을 상하게 했을 때가 아닐까 합니다. 마음이 넓은 사람들은 심하지 않는 것이라면 용서하고 받아들여 미움을 표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악을 행하는 자들이나 못된 인간들은 자기에게 피해가 오게 하거나 않좋게 하면 미움은 물론 시기와 증오를 하면서 복수를 합니다. 거짓말하고 사기를 밥먹듯 하는 인간이 자신에게 해를 주는 것을 용납 못하고 즉시 보복하거나 응징을 합니다.

자신이 피해를 보지 않으려고 강한 자에게 아첨을 하는 것도 망할 수 밖에 없습니다.  아첨하는 입술은 아첨에 아첨을 하기 때문에   세월이 흐르면 알게 되어 강한 자에게 당하게 되거나 법의 심판을 받기 때문입니다.

■ 찰라의 위기를 아첨으로 모면하지 말고 피해를 입어도 정직합시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실히 행하는 삶  (0) 2018.11.28
지금이  (0) 2018.11.27
칠전팔기  (0) 2018.11.24
지혜는  (0) 2018.11.22
노를 쉬게하고 분을 그치게 하는 것  (0) 2018.11.21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움이냐 사랑이냐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잠언 15:9악인의 길은 여호와께서 미워하셔도 의를 따라가는 자는 그가 사랑하시느니라

● 인간에 대한 하나님은 늘 사랑으로 표현하고 계십니다. 우리가 특별한 존재가 아니었음에도 당신의 하나 밖에 없는 아들을  십자가에 죽이시면서 우리를 사랑하고 있습니다.

그런 하나님께서 미워하시는 인간들이 있습니다. 이런 인간들은 악을 행하고 하나님을 거역하는 인간들 입니다. 하나님을 대적하거나 하나님의 이름을 망령되이 여기거나 하나님을 거부하는 인간들 입니다.

악을 행하고 죄인이라 할지라도 회개하고 예수님을 영접하면 하나님께서 사랑하십니다. 의를 따라 살아가거나 죄의 길에서 의의 길로 가는 이들을 끝까지 사랑하십니다.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으로부터 미움을 받는 존재냐 사랑받는 존재냐가 매우 중요한 것입니다.

■ 당신은 하나님에 사랑받는  존재입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련한 아들  (0) 2018.10.17
복있는 사람  (0) 2018.10.16
배부름과 배고픔  (0) 2018.10.13
인도자냐 미혹되느냐?  (0) 2018.10.12
선함과 진노  (0) 2018.10.11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