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판과 채찍

잠언 19:29
심판은 거만한 자를 위하여 예비된 것이요 채찍은 어리석은 자의 등을 위하여 예비된 것이니라

● 죄를 지으면 심판을 받습니다. 죄질에 따라 형량은 정해져 있습니다.
이는 죄에 대한 심판이기에 교정의 효과를 줌으로 죄를 지으면 안되는 것입니다.

  거만하거나 교만을 잡는 것 또한 심판이 아닐까 합니다. 심판이 없으면 거만함이 하늘을 찌를 것이요 교만이 기고만장하기에 심판이 겸손하게 하는 것입니다.

  채찍은 형벌 중 하나입니다. 죄를 자백하게 하거나 형량이 채찍입니다. 그런데 어리석은자의 등을 위함이 채찍임을 교훈이 됩니다. 미련하고 어리석음에서 벗어 나려면 채찍이 약이 됩니다.
  
※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을 인함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을 인함이라 그가 징계를 받음으로 우리가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음으로 우리가 나음을 입었도다(이사야53:5)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택은 지혜  (0) 2022.02.22
증인의 위력  (0) 2022.02.21
소욕을 따르는 자  (0) 2022.02.18
인생역전  (0) 2022.02.17
여호와는 화목케 하신다  (0) 2022.02.16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