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언에서의 효도

잠언 23:25
네 부모를 즐겁게 하며 너 낳은 어미를 기쁘게 하라

● 날 낳아서 잘 길러 주신 부모님에게 효도하는 것이 자식의 도리일 겁니다. 예로부터 부모에 대한 효도가 살아계실 때에는 물론 돌아가신 후에도 제사를 통해 효도한다고 생각을 하는 것입니다.

   부모님들이 살아 계실 때에는 천년만년 사시고 늘 옆에 계실 줄 알아 함부로 대한다거나 망나니 짓을 하다가 부모가 저 세상으로 가면 그제야 효도를 하는 불효자들이 있습니다. 살아 계실 때 속 태우고 바람 잘 날 없게 만든 자식이 부모가 안 계실 때 제사상이나 거하게 차리는 것이 아마도  효도라 생각했나 봅니다.

  잠언에서의 효도는 부모님을 즐겁게 해 주고 기쁘게 해 주라는 겁니다. 부모님이 즐겁고 기뻐서 자녀들을 사랑해 주고 행복해하는 것이 진정 효도라 할 것입니다.

※ 부모님들이 즐거우면 가정은 화목하고 행복하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관이 있습니까  (0) 2022.02.26
마음을 제어해야 합니다.  (0) 2022.02.25
즐거움의 근원  (1) 2022.02.23
선택은 지혜  (0) 2022.02.22
증인의 위력  (0) 2022.02.21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