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욕받고 흠잡힘

잠언 9:7
거만한 자를 징계하는 자는 도리어 능욕을 받고 악인을 책망하는 자는 도리어 흠을 잡히느니라

●  업신여기며 욕먹는 경우는 어리석거나 미련하기 때문일 겁니다. 그런 경우가 아니인데 업신여기며 욕을 먹는 경우는 거만한 자를 징계하면 그렇습니다.

   거만한 자를 건들면 본전도 못 받고 업신여기며 욕을 먹는 것은 안하무인이기에 그렇습니다. 이런 자를 징계하려면 더 센 힘이나 강해야만 통하게 됩니다.

  훈계하고 책망을 하는 사람은 흠이 없어야 합니다. 흠이 있는 자가 남을 나무란 다면 "너나 잘해" 하며 개무시합니다. 악한 자는 악함으로 인해 책망하는 자를 오히려 흠을 잡고 괴롭힙니다.

※ 징계와 책망은 함부로 하는 것이 아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떤 사람입니까?  (0) 2022.04.12
간절함  (0) 2022.04.11
유혹에 빠지지 말아야  (0) 2022.04.07
해를 주는 인간  (0) 2022.04.06
후회  (0) 2022.04.05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