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한부자의 건강정보 2018. 6. 14. 09:00

장기 청소년은 비만을 조심하자 비만은 키 성장과 척추 건강을 방해하는 주범이다. 성장판이 닫히기 전인 청소년기에 키가 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비만하지 않도록 신경을 써야 한다. 

체내에 지방이 지나치게 쌓이면 성 호르몬이 상대적으로 많이 분비되고 그것이 성장판을 빨리 닫히게 만들어 키 성장을 저해한다. 그렇다고 무턱대고 식사량을 줄이면 성장에 필요한 필수 영양소가 모자랄 수 있으니 적절한 운동으로 열량을 조절하고 신진대사가 원활하게 이루어지도록 해야 한다. 


규칙적으로 운동하면 성장판 주위의 모세혈관이 증가하고 성장 호르몬 분비가 촉진되며 혈액순환과 대사활동이 빨라져 키 성장은 물론이고 척추 건강에도 효과가 크다. 

줄넘기, 농구, 배구와 같이 점프를 많이 하여 중력과 반대 방향으로 움직이는 운동이 특히 효과적이다. 여기에 근력 강화와 스트레칭이 가미된 요가, 태권도 등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 

이러한 운동은 유연성을 늘려 관절의 가동범위를 넓게 해주며 척추를 반듯하게 바로 잡아 숨어 있는 키도 찾아준다.

뱃살을 빼야 척추가 건강해진다
아름다운 몸매를 만드는 것뿐만 아니라 척추질환 예방을 위해서도 꼭 살을 빼야 한다. 뱃살이 나오면 요추도 같이 압력을 받아 앞쪽으로 점점 휘게 되어 결국 허리디스크, 곧 추간판탈출증으로 이어지기 쉽다.

뚱뚱한 사람은 날씬한 사람에 비해 요통이 발생할 확률이 15퍼센트 정도 높고 체중이 1kg 증가할 때 허리에 가해지는 하중은 5kg 가량 늘어난다.

뱃살을 빼는 유산소운동
아름다운 몸매와 건강한 척추를 원한다면 가장 먼저 관심을 기울여야 할 것은 다이어트가 아니라 운동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뱃살을 빼려고 배 운동에 집중하는데 이는 올바른 방법이 아니다. 


예컨대 윗몸 일으키기를 할 때 사용되는 지방은 복부 주변의 피하 지방만 쓰이는 것이 아니고 다른 부위의 근육이나 간의 저장 지방일 수도 있기 때
이다.

그러므로 복부 비만을 해소하려면 걷기, 조깅, 자전거 타기, 수영 등 전신 근육을 사용하는 유산소운동을 하며 몸 전체에 걸쳐 체지방을 빼는 것이 적합하다.

30분 이상 운동하기 
뱃살을 빼서 멋진 몸매를 만들기 위해 운동할 때 잊지 말아야 할 점이 있다. 바로 30분 이상 운동을 하는 것이다. 

처음 운동을 하면 탄수화물이 에너지원으로 쓰이다가 약 20분 이후부터 지방이 연소되기 시작하기 때문이다. 20분을 빨리 뛰는 것보다 30분을 빨리 걷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다. 

더욱이 운동 강도가 높으면 단백질과 다른 성분도 소모되므로 약한 강도의 운동을 30분 이상 하는 것이 좋다. 뱃살을 집중적으로 빼기 위한 또 하나의 팁은 유산소운동 강도가 약할수록 지방연소 비율이 높다는 것이다. 가벼운 걷기의 위력을 체험하길 바란다.

[참조 : 나는 절대 척추수술을 권하지 않는다, 신명주 저]


반응형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