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툼이 멀게 함

잠언 20:3
다툼을 멀리 하는 것이 사람에게 영광이어늘 미련한 자마다 다툼을 일으키느니라

○ 싸우거나 다툼을 좋아하는 인간은 별로 없습니다. 서로 좋아하고 사랑해서 행복해지기를 원하는 것이 모든이의 바램입니다. 이해가 되지 않고 오해를 한다거나 지나친 욕심이나 욕망이 다투게 합니다.

   분쟁을 화해시키거너 중재를 해서 다툼을 그치게하는 것 또한 우리에게는 중요합니다. 양측의 의견을 최대한 들어보고 조정이나 중계를 함으로 화해하게 하면 이 또한 얼마나 멋지고 영광스러운 것이랍니다.

    하지만 툭하면 성질내고 화를 내며 다투길 좋아하는 자들은 미련스럽고 어리석은 자들입니다. 혈기를 줄이고 참을성이 있다면 다툼은 우리에게서 멀어지게 됩니다.

□ 다툼은 정의로운 것이 아니라 자기의 의를 드러내려고 하는 것입니다.
반응형

'이홍규목사의 잠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숨느냐, 나아가냐!  (0) 2019.05.22
이김은 주님께  (0) 2019.05.21
남의 말하기  (0) 2019.05.18
자식보다 나은 직원  (0) 2019.05.17
일은 여호와께  (0) 2019.05.16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