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향노루는 천연기념물 제216호로 한국 중국 중앙아시아 등지에서 서식하는 동물입니다. 사향노루에 관해 내려오는 이야기입니다. 

옛날에 아주 멋진 사향노루가 살았습니다. 그는 어디선가 밀려오는 향기로운 냄새에 마음이 끌렸습니다.

사향노루는 향기의 진원지를 찾아 길을 나섰습니다. 산을 넘고 들을 지나고 물을 건너 끊임없이 향기가 나는 쪽을 향해 걸었습니다.

하루는 높다란 산꼭대기에 올랐습니다. 아주 가까운 곳에서 향기가 풍겨 오고 있었지만, 정확히 어디에서 나는 건지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헛수고만 하고 있는 자신의 모습에 실망하여 절망에 빠진 사향노루는 절벽 아래로 미끄러지고 말았습니다.

떨어진 사향노루는 사지가 처참하게 부러졌습니다. 그때였습니다.

그의 온 몸에서 짙은 사향 냄새가 피어 오르기 시작했습니다. 사향노루의 배에서 나오는 진한 향기가 골짜기를 가득 메웠습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사향노루는 그 향기가 어디서 나는지를 끝내 깨닫지 못한 채 눈을 감고 말았습니다. 

자기 안에 그윽한 향을 간직하고 있었지만, 그 향기의 원천을 알지 못하고 방황하다 쓰러지고 만 사향노루 이야기는 나의 이야기일 수 있습니다.

[3분의 기적 중에서]


반응형
posted by SUNHANBUJA

댓글을 달아 주세요